상의, 유통업 10대이슈 발표…‘대형마트 영업규제’ 최대 이슈
상의, 유통업 10대이슈 발표…‘대형마트 영업규제’ 최대 이슈
  • 강석균
  • 승인 2012.12.24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형마트 영업규제 논란’이 올해 유통가 최대이슈로 선정됐다.

대한상공회의소(회장 손경식)는 최근 유통업계 CEO와 학계·연구소 등 유통전문가 100여명을 대상으로 ‘2012년 유통업 10대 이슈’를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90.0%가 ‘대형마트 영업규제 논란’을 가장 큰 뉴스로 꼽았다고 23일 밝혔다.

대한상의는 “지난 4월부터 대형마트와 SSM의 의무휴무 및 영업시간 제한을 두고 대·중소유통업체간 갈등이 고조되면서 올해 유통업계의 핫이슈가 됐다“고 말했다.

대형마트 영업규제를 두고 대형유통업체측은 납품업체 피해, 고용감소, 소비자 불편만을 초래할 뿐이고 규제만으로는 전통시장과 골목상권이 살아나기 어렵다고 주장하는 반면, 중소상인들은 영업규제의 효과가 나타나고 있기 때문에 골목상권 보호를 위한 추가규제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내놓으며 양측이 첨예하게 대립했었다.

결국, 대형유통업체들이 2015년 말까지 대형마트와 SSM이 각각 인구 30만, 10만 미만의 중소도시에서 신규출점을 자제하기로 하고, 지난 12일부터 월 2일 이내의 자율휴무 시행에 돌입하면서 논란이 다소 수그러든 상태다.

다음 이슈로는 ‘공정거래’(47.5%), ‘대형마트·백화점 울상’(42.5%), ‘날개단 모바일쇼핑’(41.3%), ’온라인쇼핑·TV홈쇼핑 쑥쑥‘(38.8%) 등이 선정됐다. <복수응답>

두 번째 이슈로 선정된 ‘공정거래’의 경우 대선을 앞두고 골목상권과의 상생, 경제민주화 이슈가 제기되면서 대형유통에 대한 적정 판매수수료, 판촉사원 파견, 프랜차이즈 본부와 가맹점간의 거래관행 등에 대한 문제가 부각됐었다.

이에 정치권과 정부의 압박수위가 높아지면서 롯데, 현대, 신세계 등 백화점 3사와 롯데마트, 홈플러스, 이마트 등 대형마트 3사는 작년 10월 중소납품업체의 수수료를 각각 3~7%, 3~5%포인트 인하한데 이어, 올해 11월에도 수수료를 1~2%포인트 추가 인하한 상황이다.

세 번째 이슈로 ‘대형마트, 백화점 울상’이 선정된 이유는 백화점과 대형마트의 올 1~10월까지의 성장률이 각각 4.5%와 1.8%로 최근 3년간 연평균성장률인 11.0%, 6.9%에 크게 못 미쳤기 때문이다.

두 업종이 부진한 것은 백화점의 경우 경기불황에 따라 가격이 저렴한 아울렛, 온라인쇼핑몰 등으로 소비층이 이탈했고, 대형마트는 영업시간 규제가 걸림돌로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이어 4위 자리에는 모바일쇼핑앱 이용자수가 월평균 1,000만명을 넘어서는 등 본격 성장세에 접어든 ‘날개단 모바일쇼핑’이, 5위에는 경기불황과 대형마트 규제의 반사이익 등으로 두 자릿수 성장을 이어가고 있는 ‘온라인쇼핑·TV홈쇼핑 쑥쑥’이 올랐다.

특히, TV홈쇼핑은 불황기의 알뜰쇼핑 욕구에 맞춘 다양한 상품·서비스를 개발 노력에다 올림픽·폭염 특수 등의 호재가 겹치면서 올해 10% 안팎의 성장을 기록할 전망이다.

이밖에 ‘불황속 편의점 승승장구’(33.8%)가 6위, ‘소화제·해열제 편의점 판매’(32.5%)가 7위, ‘해외 관광객 증가’(31.3%)가 8위, ‘복합쇼핑몰 확산’(26.3%)이 9위, ‘패스트패션 인기’(23.8%)가 10번째 이슈로 꼽혔다. <복수응답>

김경종 대한상의 유통물류진흥원장은 “경기침체에 따른 소비심리 위축과 대형유통에 대한 규제의 영향으로 올해 국내 소매시장 성장률은 4%내외에 그칠 전망”이라며 “내년 유통업체들이 성장하기 위해서는 불황 속 소비자의 시선을 사로잡기 위한 새로운 마케팅 기법을 개발하고, 성장률이 높은 해외신흥시장 공략에 적극 나서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아웃소싱타임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길 26 1107호
  • 대표전화 : 02-785-3197
  • 팩스 : 02-783-4855
  •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8
  • 등록일 : 2007-10-15
  • 발행·편집인 : 김용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관
  • 통신판매업 : 2004-02453
  • 직업정보제공사업 : 서울 남부 제 2011-58호
  • 사업자번호 : 107-86-23929
  • (주)아웃소싱21닷컴
  • 사업자번호 : 107-81-97066
  • 통신판매업신고 : 제19-2454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관
  • 아웃소싱타임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5 아웃소싱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yk@outsourcing.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