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안내] 아마존 웨이
[신간안내] 아마존 웨이
  • 손영남 기자
  • 승인 2018.05.17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클라우드, 알고리즘은 어떻게 아마존의 무기가 되었는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질주하는 아마존의 미래 포트폴리오
아마존 웨이 표지
아마존 웨이 표지

[아웃소싱타임스 손영남 기자] 비즈니스 세계의 모든 기록을 갈아치우며 승승장구하는 비즈니스계의 공룡 아마존. 1,800억 달러(약 190조 원)에 달하는 아마존의 연 매출액 중 50% 이상을 차지하는 제3자 마켓플레이스 사업을 주도한 존 로스만의 전작 《아마존 웨이The Amazon Way》는 많은 이들이 궁금해 했던 아마존의 내부와 제프 베조스의 리더십을 잘 드러내주었다. 

존 로스만은 두 번째 책 《아마존 웨이- 사물인터넷과 플랫폼 전략》을 통해 아마존의 성장 동력인 사물인터넷과 플랫폼 비즈니스의 모든 것을 상세히 다뤄내고 있다.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주도하는 아마존, 아마존을 상징하는 사물인터넷과 플랫폼 비즈니스를 내부자의 시선에서 가장 면밀하게 풀어낸 이 책은 아마존의 성공과 그들이 설계하고 있는 미래를 읽고자 하는 사람에게는 놓쳐서는 안 될 기회가 될 것이다.  

아마존이 처음 인터넷 서점을 오픈했을 때 많은 전문가들, 투자자들은 의미 없는 사업이라며 비아냥거렸다. 또한 사물인터넷은 많은 사람들에게 인터넷이 연결되는 손목시계 정도로 인식되고 있다. 하지만 이 둘의 만남은 세상에서 가장 강력한 비즈니스 무기가 되었고, 아마존을 비즈니스 세계의 왕좌에 앉히는데 성공했다. 

제프 베조스의 강력한 리더십과 고객에 집착하는 아마존식 사업 전략은 AI, 머신 러닝, 클라우드, 알고리즘 등 다양한 방식의 기술과 접목되면서 누구도 이뤄내지 못한 거대한 성공을 일궈낸 것이다. 

인터넷 상거래 및 플랫폼 비즈니스 전문가인 존 로스만은 아마존이 어떻게 모든 사업의 요소마다 플랫폼, 커넥티드 디바이스, 서비스와 콘텐츠를 활용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내며 어떤 전략으로 미래를 주도할 실험들을 수행해나가고 있는지를 구체적인 사례와 체험을 통해 세밀하게 보여주고 있다.   

사물인터넷은 아마존뿐만 아니라 모든 산업과 비즈니스에 활용할 수 있는 자산을 제공한다고 말하는 저자는 사물인터넷의 10가지 원칙을 통해 실현 가능한 비즈니스 목표를 세우고, 어떻게 구체화해야 하는지 생생하게 들려준다. 

또한 에코와 알렉사, 대시, 드론, 코봇 등 아마존의 핵심 아이템들의 상세한 활용 전략부터 향후 예측까지 담고 있어 충실한 이해가 가능하다. 

이 책이 전하는 메시지는 창업에 관심을 갖고 있는 대학생은 물론, 인터넷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자영업자, 기업의 전략을 운영하는 CEO 및 경영자들에게 기존 방식으로는 생각할 수 없던 아이디어와 혁신적인 인사이트를 전해준다.

이 책을 접하는 순간 플랫폼 비즈니스의 시대라는 변곡점에 선 당신은 미래를 준비해나가는 데 있어 핵심사업의 방향성까지도 함께 고민해볼 수 있는 좋은 기회를 가지게 될 것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아웃소싱타임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길 26 1107호
  • 대표전화 : 02-785-3197
  • 팩스 : 02-783-4855
  •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8
  • 등록일 : 2007-10-15
  • 발행·편집인 : 김용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관
  • 통신판매업 : 제19-2453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 서울 남부 제 2011-58호
  • 사업자번호 : 107-86-23929
  • (주)아웃소싱21닷컴
  • 사업자번호 : 107-81-97066
  • 통신판매업신고 : 제19-2454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관
  • 아웃소싱타임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5 아웃소싱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yk@outsourcing.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