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 돌봄서비스 등 민간사업 공공부문 도입에 30억 지원
스마트폰 돌봄서비스 등 민간사업 공공부문 도입에 30억 지원
  • 이윤희 기자
  • 승인 2019.06.05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간주도형 국가디지털전환 사업 4개 과제 선정
총 사업비 30억 원 올해 6월부터 본격적인 서비스 제공 지원
민간주도형 국가디지털전환 사업 4개 과제 선정이 완료됐다.
민간주도형 국가디지털전환 사업 4개 과제 선정이 완료됐다.

[아웃소싱타임스 이윤희 기자] IoT 기반 노후생활 안전관리 서비스 등 혁신 서비스를 지닌 민간기업의 공공 분야 진출을 위한 물꼬가 트였다. 정부는 국가디지털전환 민간주도형 사업을 통해 민간의 혁신기술 기반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중앙정부·지자체의 초기 수요 지원에 나선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공공 부문의 민간서비스 초기 도입을 지원하는 '국가디지털전환 민간주도형 사업'으로 선정된 4개 과제를 발표하고 올해 총 사업비 30억 원 규모로 6월부터 서비스 제공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동 사업은 기존의 소프트웨어 구매 방식의 사업구조를 소프트웨어 서비스 이용 방식으로 전환하기 위해 진행되는 것으로, 해당 사업을 통해 민간의 혁신서비스 활용 확산과 혁신 서비스 개발·보유 민간 부문의 공공 분야 진출 확대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동시에 공공부문은 초기 투입 예산을 절감하고 서비스 품질 향상이라는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사업에 선정된 과제는 복지, 금융, 안전 등 3개 분야로 중고 스마트폰을 활용한 발달장애인 돌봄서비스 등 총 4개 과제다.

민간주도형 국가디지털전환 사업 과제
민간주도형 국가디지털전환 사업 과제

먼저 제주특별자치도가 주관하고 델리아이가 참여하는 '중고 스마트폰 활용 발달장애인 돌봄 서비스'에는 올해 총 9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중고 스마트폰 업사이클링을 활용한 발달장애 돌봄 서비스는 행동기준 등 발달장애인의 정보를 수집하고 상황분석, 행동분석, 위기관리 등을 통해 가족과 보호기관의 정보를 전달하고 사고 예방과 관리를 지원한다.
 
해당 서비스는 제주특별자치도 내 200가구의 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서비스 제공을 진행하며 5년 이내 3740가구 전체 대상 서비스로 확대할 방침이다.

우정사업본부가 주관하고 코인플러그와 엔에이치엔이 참여하는 '블록체인 기반 지급결제, 인증(우체국 Pay) 서비스'는 나주 빛가람 혁신도시에 소재하는 우정사업정보센터 및 공공기관 인근 식당과 카페를 중심으로 서비스 도입을 진행한다.

블록체인과 클라우드 기술을 활용해 안정성과 신뢰성, 투명성이 확보된 인증 및 지급결제 서비스를 운영해 현금과 카드 없는 결제 방식의 확대를 추진한다.

해당 서비스가 안착될 경우 공인인증서 대체, 시스템 구축 및 유지관리 비용 등 연간 최대 215억 원의 절감 효과가 파생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민간주도형 국가디지털전환 사업 과제
민간주도형 국가디지털전환 사업 과제

'양포동 산업단지 지능형 센서 기반 SOC 안전관리 서비스'에도 사업비 9억 원이 투입된다. 해당 사업은 구미시청이 주관하고 경상북도와 케이티가 참여 사업자로 함께한다.

구미시 양포동 산업단지 등에 SOC시설물 관련 사고 예방 및 실시간 상황전파를 위한 지능형센서 기반 안전관리 서비스 도입을 통해 안전사고 예방과 신속 대응 및 복구 등 대응력 향상을 추진한다.

마지막으로 하남시청이 주관하고 케이티가 참여사업자로 함께하는 '하남시 내 노후 생활·문화시설 IoT기반 안전관리 서비스'에 4.4억 원이 투입된다.

하남시 내 총 12개소 재난위험 관리대상 시설을 대상으로 노후도 및 안전도를 실시간으로 관제할 수 있는 '실시간 센서 네트워크 인프라 플랫폼'기반의 시설물 안전관리 서비스를 추진한다.

해당 서비스는 공공시설물 통합 플랫폼 운영관리를 통해 사고예방 및 관리 등 시민의 안전관리와 연계된 문제를 신속하게 대응해 안전한 사회 구축 실현에 나선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앞으로도 국가디지털전환 사업을 통해 공공부문을 대상으로 한 민간의 혁신서비스 이용에 대해 초기 수요를 지원하고 새로운 공공서비스 시장을 창출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 노경원 소프트웨어정책관은 "민간의 혁신서비스 활용이 확산되어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더 나아가 소프트웨어 기업의 안정적인 수익구조를 통한 청년 일자리 창출이 가능하도록 지속 노력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아웃소싱타임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길 26 1107호
  • 대표전화 : 02-785-3197
  • 팩스 : 02-783-4855
  •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8
  • 등록일 : 2007-10-15
  • 발행·편집인 : 김용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관
  • 통신판매업 : 2004-02453
  • 직업정보제공사업 : 서울 남부 제 2011-58호
  • 사업자번호 : 107-86-23929
  • (주)아웃소싱21닷컴
  • 사업자번호 : 107-81-97066
  • 통신판매업신고 : 제19-2454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관
  • 아웃소싱타임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5 아웃소싱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yk@outsourcing.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