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MWC), 결국 코로나19에 졌다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MWC), 결국 코로나19에 졌다
  • 이윤희 기자
  • 승인 2020.02.13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텔, 아마존, LG전자 등 대형기업 잇다른 불참 선언
주최측, 회의 끝에 MWC 개최 취소 결단
세계 최대 모바일 통신 전시회인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2020(MWC)가 행사 개최 2주를 앞두고 취소 소식을 알렸다.
세계 최대 모바일 통신 전시회인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2020(MWC)가 행사 개최 2주를 앞두고 취소 소식을 알렸다.

[아웃소싱타임스 이윤희 기자]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를 앞두고 있던 세계 최대 통신·모바일 전시회,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가 코로나19(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로 인해 취소됐다.

MWC 개최가 취소된 것은 33년 전 첫 개최 이후 한번도 없었던 일이다. 하지만 코로나19에 대한 공포증은 그 역사를 뒤바꿨다.

매년 200여 개 국가에서 10만 명 이상이 참여하는 최대 모바일 전시회도 코로나19 공포를 이길 수 없었다. 주최 측인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 존 호프먼 회장은 2월 24일부터 27일까지 열릴 예정이었던 MWC의 취소 소식을 전했다.

존 호프먼 회장은 MWC 2020 취소 소식을 알리며 "코로나바이러스 확산과 관련한 국제적 우려와 여행 경보 등으로 행사 개최가 불가능하다"고 취소 이유를 밝혔다.

앞서 MWC 취소 소식 전 주요 기업들은 MWC 불참 소식을 알려왔다. 인텔, 페이스북, 아마존, 소니, 시스코 등 해외 주요 기업과 국내 LG전자도 불참을 선언했다. 이유는 역시 코로나19에 대한 우려였다.

모바일 시장을 이끄는 주축 회사들이 대거 불참 소식을 알리며 사실상 알맹이 없는 전시가 될 가능성이 농후한 상황이었다.

또 전시회 특성상 불특정 다수가 밀집해 기기를 사용하고 체험하는 일이 많아 코로나19 확산의 원인이 될 수 있다는 우려도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

당초 주최측은 MWC가 파생하는 경제적 부가가치와 일자리 창출 효과가 큰 만큼 참가업체의 참여 독려와 코로나19 대응책 마련에 나서며 행사 취소를 피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그러나 대형 기업들의 잇다른 불참 소식과 사그라들지 않는 코로나19의 위험성을 인식하고 이날 회의 끝에 취소를 결정했다.

세계 최대 모바일·통신 전시회가 행사 개최 2주를 앞두고 긴급 취소된 만큼 관련 업계의 적지않은 진통이 예상되고 있다.

(이하 MWC 2020 홈페이지에 게시된 행사 취소와 관련한 게시물 내용 전문.)

12 February 2020, Barcelona: Since the first editionof Mobile World Congress in Barcelona in 2006, the GSMA has convened the industry, governments, ministers, policymakers, operators and industry leaders across the broader ecosystem.

With due regard to the safe and healthy environment in Barcelona and the host country today, the GSMA has cancelled MWC Barcelona 2020 because the global concern regarding the coronavirus outbreak, travel concern and other circumstances, make it impossible for the GSMA to holdthe event.

The Host City Parties respect and understand this decision.

The GSMA and the Host City Parties will continue to be working in unison and supporting each other for MWC Barcelona 2021 and future editions.

Our sympathies at this time are with those affected in China, and all around the world.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아웃소싱타임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길 26 1107호
  • 대표전화 : 02-785-3197
  • 팩스 : 02-783-4855
  •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8
  • 등록일 : 2007-10-15
  • 발행·편집인 : 김용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관
  • 통신판매업 : 2004-02453
  • 직업정보제공사업 : 서울 남부 제 2011-58호
  • 사업자번호 : 107-86-23929
  • (주)아웃소싱21닷컴
  • 사업자번호 : 107-81-97066
  • 통신판매업신고 : 제19-2454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관
  • 아웃소싱타임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5 아웃소싱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yk@outsourcing.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