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희 박사의 건강칼럼] 저 강도의 운동이 살을 빼는데 최고의 운동일까요?
[이윤희 박사의 건강칼럼] 저 강도의 운동이 살을 빼는데 최고의 운동일까요?
  • 편집국
  • 승인 2021.05.03 0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0년 전후에 전국에 살 빼기 열풍이 불었다. 그 흐름이나 경향은 지금도 비슷하다. 
신체가 여위어 있어서 살을 찌우기 위하여 온갖 노력을 하는 사람도 있지만  그런 사람보다는 '몇 kg에서 뭐뭐를 어떻게 해서 얼마를 뺏다, 감량을 했다'는 자극적인 문구가 많은 사람들에게 관심을 모으는 것은 어쩔 수 없는가 보다. 

더구나 유명인, 연예인 들이 잠수를 타다가 얼마 후에 몇 kg를 감량했다면서 짠하고 나타나기도 한다. 유, 무형의 가치를 회복하려거나 뭔가 새로운 모습을 보일 필요가 있을 때 하는 마케팅의 일환으로 그렇게 하는 경우도 있고, 건강적인 측면에서 감량의 필요성이 있었기에 그랬을 경우도 있을 것이다.

그러면서 공통적인 사항은 무엇을 어떻게 먹었다, 운동을 이렇게 저렇게 했다면서 제법 그럴싸하게 설명도 하고 옆에서 전문가라는 분들이 ‘그렇다’고 거들곤 한다. 

그런 과정에서 빠지지 않는 것이 유산소운동(달리기, 빨리 걷기, 자전거 타기 등)을 했더니 효과적이었다고 한다. 그때 전문가라는 분들이 설명하는 것을 보면 낮은 강도로 천천히 달리면 지방이 연소되면서 운동에너지로 사용되기에 감량에 효과적이라고 강조를 한다. 

일면은 맞는 말이다. 낮은 강도로 운동을 하면 에너지의 사용량에서 지방에서 오는 비율이 높은 것은 사실이다. 즉 운동 강도를 낮게 하는 것이 또 천천히 하는 것이 지방을 연소하는데 효과적이라고 섣부르게 결론짓는다. 

한편 운동 강도가 증가됨에 따라 운동에너지원으로 사용되는 것은 탄수화물이 증가하고 지방으로부터 오는 에너지비율은 점차 낮아진다. 

그런데 여기서 중요하게 고려되어야 할 사항은 운동 중 지방산화에 총 비율은 운동을 하기 힘들어지는 젖산역치 수준에는 미치지 못하지만 최대의 강도로 운동을 하게 되면 지방으로부터 오는 에너지양은 증가하게 된다.  

천천히 달리는 수준인 최대운동강도의 약20% 수준에서의 운동 중에는 전체 에너지 소비량 중에 약 60%정도가 지방으로부터 온다. 그런데 강도를 조금씩 높여 약 50%정도의 강도에서는 운동 중 소비되는 에너지의 대략 40%정도가 지방으로부터 제공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약 20%의 강도에서 보다  50%정도의 강도에서 사용되는 총 에너지 소비 비율이 약 2.5배 정도 높기 때문에  실질적으로는 50%정도 강도의 운동이 지방대사총량에서 33%정도 더 높다.(Integration of the physiological factors determining endurance performance ability, E F Coyle, Exerc Sport Sci Rev.1995)

즉 높은 강도에서의 운동이 지방으로부터 오는 에너지비율은 비록 낮을지라도 총소비량은 훨씬 더 많음을 알 수 있다. 그럼으로 총에너지 소비량은 고려하지 않고 동원되는 지방의 비율로만 국한해서 에너지소비를 설명하는 것은 결코 올바르다 볼 수 없다.

따라서 전문가라고 하는 분들이나 본인의 감량과정에서 저강도 유산소운동을 하여 감량을 하셨다는 분들이 이구동성으로 운동 강도를 낮게 천천히 달리는 것이 지방감량을 이끌어낼 수 있다고 하는 것은 비록 일시적으로 그런 결과를 이끌어냈다고는 하지만 결코 올바른 지식이나 내용과는 다소 거리가 있다. 

물론 시간에 여유가 있는 분들이라면 장시간 천천히 운동을 하여 지방감량을 꾀할 수 있을 것이나 현실에서는 시간적 여유가 부족한 분들이 대부분일 것이다.

따라서 지방감량을 이끌어내려면 시간이 충분할 경우 천천히 하는 것도 바람직하지만 시간대비 효용가치를 추구한다면 좀 빠르다는(숨이 조금 차다고 하는 빠르기?) 느낌이 들 정도의  속도가 훨씬 효과적이다.

이윤희 (yhlee@posyko.com)
-운동생리학 박사
-한국운동영양학회 부회장, 한국열린사이버대학교 특임교수
-대한육상연맹 의무분과위원(운동생리,영양,도핑 부문)
-대한요트협회 스포츠공정위원
-이제는 운동도 식사처럼 삶의 일부라고 생각하는 '파워스포츠과학연구소 대표'
-(주)파시코 대표이사
-국가대표,프로스포츠 선수 영양컨설팅, 운동과 건강,영양 관련 수많은 기업 강연 전문가.
-보디빌딩 1급 지도자, 건강운동관리사 3급
-풀코스 마라톤 240여회 
-울트라마라톤 50여회 완주 매니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 (주)아웃소싱타임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길 26 1107호
  • 대표전화 : 02-785-3197
  • 팩스 : 02-783-4855
  •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8
  • 등록일 : 2007-10-15
  • 발행·편집인 : 김용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관
  • 통신판매업 : 2004-02453
  • 직업정보제공사업 : 서울 남부 제 2011-58호
  • 사업자번호 : 107-86-23929
  • (주)아웃소싱21닷컴
  • 사업자번호 : 107-81-97066
  • 통신판매업신고 : 제19-2454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관
  • 아웃소싱타임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5 아웃소싱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yk@outsourcing.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