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에도 직원 많이 증가한 기업 1위 ‘삼성전자’... 직원수 109,490명
코로나에도 직원 많이 증가한 기업 1위 ‘삼성전자’... 직원수 109,490명
  • 김민수 기자
  • 승인 2021.04.05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가총액 상위 100대 기업 중 직원 수 1위 ‘삼성전자’
삼성전자 전체 직원수 109,490명...2위는 ‘현대자동차 71,504명
전년대비 직원 많이 증가한 기업, ‘삼성전자’ >  ‘한화솔루션’ > ‘LG이노텍’ 순
시가총액 100대 기업 중 지난해 직원수가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은 ‘삼성전자’인 것으로 나타났다. 

[아웃소싱타임스 김민수 기자] 시가총액 100대 기업 중 지난해 직원수가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은 ‘삼성전자’인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가 시가총액 상위 100개사중 2019년과 2020년 직원현황을 모두 공시한 66개사 직원현황을 분석해 5일 발표했다. 

잡코리아에 따르면 이들 기업 중 직원이 가장 많은 기업은 ‘삼성전자’로 나타났다. ‘삼성전자’의 전체 직원수는 109,490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2위는 ‘현대자동차’로 전체 직원수가 71,504명으로 두 번째로 많았다. 

이어 ▲기아자동차(35,424명) ▲SK하이닉스(29,008명) ▲LG디스플레이(25,980명) ▲이마트(25,214명) ▲한국전력공사(23,551명) ▲롯데쇼핑(22,791명) ▲KT(22,720명) ▲대한항공(18,518명)이 직원이 많은 기업 top10을 차지했다. 

‘삼성전자’는 남직원수(81,082명)와 여직원수(28,408명) 모두 타 기업에 비해 가장 많았다.

‘삼성전자’에 이어 남직원이 많은 기업은 ▲현대자동차(67,505명) ▲기아자동차(34,068명) ▲LG디스플레이(21,932명) ▲SK하이닉스(18,703명) ▲KT(18,684명) 순으로 주로 전기전자 반도체, 제조업계의 기업들이 많았다. 

여직원이 많은 기업은 ‘삼성전자’에 이어 ‘이마트’가 여직원 수 15,760명으로 많았다. 다음으로 ▲롯데쇼핑(15,439명) ▲SK하이닉스(10,305명) ▲대한항공(8,066명) ▲기업은행(7,490명) 순으로 전기전자와 유통업계와 항공업계 등의 기업들이 많았다. 

특히 지난해 코로나19의 확산에도 불구하고 많은 기업의 직원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직원이 1,000명이상 증가한 기업도 6개사에 달했다. 

조사결과 지난해 직원이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은 ‘삼성전자’로 전년대비 직원이 4,233명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한화솔루션’도 지난해 직원이 전년대비 3,027명 증가했다. 한화솔루션은 한화큐셀앤드첨단 소재와 합병하며 직원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이어 ‘LG이노텍’이 전년대비 직원이 1,936명 증가해 지난해 직원이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 3위에 올랐다. 이어 ‘코웨이’가 전년대비 1,583명 증가, ‘현대자동차’가 전년대비 1,472명 증가, ‘롯데케미칼’이 전년대비 1,259명 증가해 지난해 직원이 1,000명이상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외에 ‘SK하이닉스’ 직원수가 전년대비 764명 증가했고 이어 ▲네이버(전년대비 직원수 584명 증가) ▲엔씨소프트(전년대비 직원수 469명 증가) ▲한국전력공사(전년대비 직원수 414명증가) 순으로 작년 한 해 동안 직원이 많이 증가한 기업 top10에 들었다. 

지난해 남직원이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은 ‘삼성전자’로 전년대비 3,159명이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어 ‘한화솔루션’의 남직원이 전년대비 2,756명 증가했다. 이외에도 ▲코웨이(전년대비 1,528명 증가) ▲LG이노텍(전년대비 1,357명 증가) ▲현대자동차(전년대비 1,224명 증가)가 남직원이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 top5에 꼽혔다. 

여직원이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도 ‘삼성전자’로 전년대비 1,074명의 여성인력이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다음으로는 ‘LG이노텍’의 여직원이 전년대비 579명 증가했고, 이어 ▲한국전력공사(전년대비 314명 증가) ▲롯데케미칼(전년대비 293명 증가) ▲한화솔루션(전년대비 271명 증가) 순으로 여직원이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 top5에 꼽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아웃소싱타임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길 26 1107호
  • 대표전화 : 02-785-3197
  • 팩스 : 02-783-4855
  •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8
  • 등록일 : 2007-10-15
  • 발행·편집인 : 김용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관
  • 통신판매업 : 2004-02453
  • 직업정보제공사업 : 서울 남부 제 2011-58호
  • 사업자번호 : 107-86-23929
  • (주)아웃소싱21닷컴
  • 사업자번호 : 107-81-97066
  • 통신판매업신고 : 제19-2454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관
  • 아웃소싱타임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5 아웃소싱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yk@outsourcing.co.kr
ND소프트